언젠가 자신이 꿈꾸던 게임을 만들고 싶었던 주인공이 게임 개발 회사의 개발부 팀장이 되어 기획 및 시나리오, 프로그래밍, 그래픽, 사운드 등 각각의 직업을 가진 팀원을 통솔하며 다양한 장르의 게임을 만들어 팔아 밀리언셀러 타이틀을 연발하면서 유명한 게임 개발자로 거듭나는 PS용 게임 메이커(ザ・ゲームメーカー 売れ売れ100万本げっとだぜ!).

게임을 개발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좀처럼 보기 어려운 이 작품은 처음에 어떤 소재의 게임을 개발한 것인지 정한 후 각자 맡은 일을 하면서 알파 버전, 베타 버전, 마스터 버전을 거치며 게임의 모습을 드러내게 되는데, 초반에는 각자의 능력과 자금이 부족하여 간단한 퍼즐 게임만 만들 수 있지만 점차 팀원의 능력과 자금이 충분해지고 여러 개발자를 모집하면서 더 다양한 장르(슈팅, 레이싱, 액션, 어드벤처, 시뮬레이션, 롤플레잉 등)의 게임을 만들 수 있게 됩니다.

그리고 게임 개발 중에는 정해진 개발 완료일을 넘기지 않도록 주의하면서 시일에 쫓기면 팀원에게 각성제를 먹여 밤샘근무를 시키거나 능력이 부족한 팀원을 다른 팀원으로 교체하고 딴짓을 하거나 쿨쿨 자는 팀원의 뒤통수를 때려 제대로 하도록 하는 등 게임 개발에 총력을 기울이게 되는데, 그 와중에 게임 쇼에 출전하여 자신들의 게임이 게이머와 업계 관계자에게 어떤 평가를 받는지 확인해 볼 수 있고 여름 방학 시즌이나 크리스마스 시즌에 맞춰 출시하여 더 많은 이익을 노릴 수 있으며 이런 과정을 통해 총 3개의 게임 개발이 완료되면 게임 개발 회사의 사장에게 평가를 받게 되고 밀리언셀러 타이틀을 만들지 못했다면 각종 아이템과 각 팀원의 능력, 자금을 이어받아 목표를 향해 다시 시작하게 됩니다.

일본 위키피디아에서 이 게임에 대한 정보를 찾아보니 등장하는 인물들이 드래곤 퀘스트(ドラゴンクエスト)의 아버지 호리이 유지(堀井雄二)와 스기야마 코이치(すぎやま こういち), 제절초(弟切草)와 카마이타치의 밤(かまいたちの夜)으로 유명한 나카무라 코이치(中村光一), 유명 성우 하야시바라 메구미(林原めぐみ), 천외마경(天外魔境)의 히로이 오지(広井王子) 등 실존하는 게임 개발자와 성우를 참조하고 있으며 개발 가능한 총 89 종류의 게임도 프린세스 메이커(プリンセスメーカー), 프로축구 클럽을 만들자!(プロサッカークラブをつくろう!), 프로야구 팀을 만들자!(プロ野球チームをつくろう!), 대전략(大戦略), 심시티(Sim City), 더 타워(ザ・タワー), A열차로 달려라(A列車で行こう), 두근두근 메모리얼(ときめきメモリアル), 카마이타치의 밤(かまいたちの夜), 바이오 해저드(バイオハザード), 포켓 몬스터(ポケットモンスター), 파이널 파이트(ファイナルファイト), 파이널 판타지 7(ファイナルファンタジーVII), 뿌요뿌요(ぷよぷよ), 알카노이드(アルカノイド), 실황 파워풀 프로야구(実況パワフルプロ野球), 릿지 레이서(リッジレーサー) 등 실존하는 게임을 참조하고 있다고 하더군요.


( 개발자 칸지가 제작했었던 게임 이름을 통해 호리이 유지를 참고하였다는 사실을 보여주는 장면 )

p.s http://www.success-corp.co.jp/software/sl/game_maker/에서 게임 소개를 볼 수 있습니다.

Posted by PC98 Library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