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젯밤에 라디오를 통해 월드 뉴스를 들었는데 절망이라는 이름의 회사에서 만든 달력을 소개하더군요.
달력 그림 중 팀워크라는 이름이 붙은 그림이 있는데 사람들이 힘을 합쳐 눈사람을 만드는 그림과 함께 그 밑에 아래와 같은 문구가 붙어 있다고 합니다.

'이 눈을 얼마나 모으면 눈사태를 일으킬 수 있을까?'

또 하나는 야망이라는 이름이 붙은 그림이 있는데 강을 거슬러 올라가는 연어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그러나 그 연어 옆에 곰이 그려져 있고 아래와 같은 문구가 붙어 있다고 합니다.

'수천 시간을 들여 노력한 것도 한순간에 물거품이 되고 만다.'

'잡담 > 방송' 카테고리의 다른 글

EBS의 지식채널 e  (0) 2007.02.03
EBS의 지식채널 e를 보니  (0) 2005.12.13
KBS 스페셜을 보니  (0) 2005.11.20
하이콜 광고  (0) 2005.08.07
방송대학강의 - 광고기획을 보니  (0) 2005.06.13
어제 라디오 방송에서  (0) 2004.01.20
Posted by PC98 Library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