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처 도서관에서 읽은 서적으로 1970년대의 유년시절부터 국산 플라스틱모형에 심취하여 1990년대 말부터 전국을 돌아다니며 여러 플라스틱모형을 수집해온 마니아이자 잡동사니박물관인 뽈랄라수집관의 주인장인 현태준이 쓰고 휴머니스트에서 2016년에 출판한 소년생활 대백과 - 국산 플라스틱모형의 역사.

미군 부대에서 흘러나온 외국제 플라스틱모형의 인기에 힘입어 국내 업체들이 이를 모방하거나 표절한 모형을 시장에 내놓기 시작하고 어린이 잡지와 TV 만화영화의 열풍에 따라 대단한 인기를 구가하지만 무단 복제와 업체 난립과 접착제 흡입 문제 그리고 가정용 게임기라는 새로운 즐길 거리의 등장으로 점차 열기가 식게 된 국산 플라스틱모형의 역사를 소개하고 군사정권 시절에 인기를 끌었던 탱크, 장갑차, 전투기, 함선, 보병, 조립총 같은 밀리터리 모형을 다룬 제2장, 어린이에게 인기가 대단했던 TV 만화영화, 극장용 만화영화, 로보트 미니대박과에 등장하는 여러 캐릭터와 로봇(우주소년 아톰, 철인 28호, 마징가Z, 은하철도 999, 별나라 손오공, 로보트태권V, 우뢰매 시리즈, 기동전사 건담, 초시공요새 마크로스, 메칸더V, 무적의 로보트 고바리안, 드래곤볼, 독수리 오형제, 피구왕 통키, 성투사 등) 같은 캐릭터 모형을 다룬 제3장, 그 외 모형(선풍기, 보트, 범선, 자동차, 오토바이)을 다룬 제4장에서는 각 모형의 상자 그림과 특징, 조립설명서, 모형 완성도, 주요 모형업체(합동과학, 아카데미과학 등)의 이야기를 도판과 함께 소개하고 있습니다.

당시 유년시절을 보내며 플라스틱모형을 좋아했던 사람이라면 꽤 흥미롭게 읽을 수 있는 책이라고 생각하는데, 아쉽게도 저도 그 당시를 보냈지만 가정 형편 때문에 평소 100원조차 받지 못했고 어린이 잡지를 읽어보지 못했으며 간혹 꽤 먼 곳에 있는 문방구에 가봤을 때 쌓여있는 플라스틱모형 상자를 그저 그림의 떡처럼 쳐다보기만 했었기에 책에 등장하는 수많은 모형에 대한 추억을 공유할 수 없지만 당시 열심히 봤던 TV 만화영화에 등장하는 캐릭터와 로봇을 소재로 한 플라스틱모형이 무척 많아 놀랍고 현재 국내에서는 극소수의 취미가 되었지만 수십 년에 걸쳐 플라스틱모형의 자료를 수집하여 이렇게 책을 출판한 점이 대단하다고 생각합니다.

※ 교보문고에 등록된 이미지를 사용했습니다.

Posted by PC98 Library

댓글을 달아 주세요



NextFloor Basement Lab에서 2016년에 제작한 게임으로 승무원인 주인공이 여함장 테리의 우주선에 탑승하고 태양계를 항해하는 Mobile용 스페이스 크루(Space Crew).


( 우주선 내부 )

주인공을 포함한 여러 승무원을 우주선의 각 시설(브릿지, 정비실, 사격통제실, 의료실)에 배치하여 훈련을 통해 능력치(조타술, 정비술, 사격술, 의료술)을 올리고 항해 도중에 만나는 해적선을 격파하거나 우주정거장에 도착할 때마다 받는 돈을 열심히 벌어 시설과 우주선을 강화하거나 새로운 승무원을 고용하면서 태양계의 마지막 행성을 향해 항해하게 됩니다.
태양계의 여러 행성과 위성을 탐사하면서 실제 천체의 정보를 일부 볼 수 있고 능력치가 매우 낮은 승무원이라도 대화로 친해지면 교육을 통해 능력치를 손쉽게 올릴 수 있으며 업적 달성으로 돈과 수정을 추가로 얻을 수 있고 자동항해로 번거로운 조작 없이 손쉽게 돈을 벌 수 있기에 진행이 어렵지 않지만, 내구력과 화력이 꽤 강해진 해적선을 격파하더라도 큰돈을 벌 수 없고 자동항해를 할 때 다른 승무원을 알아서 행동하지만 주인공은 전혀 행동하지 않기에 능력치 상승을 꾀할 수 없으며 20여 분만 진행해도 스마트폰이 상당히 뜨거워지는 발열 문제가 있어 아쉽습니다.


( 승무원 목록과 주인공의 능력치 )

아직 에피소드 1만 공개된 상황인데, 다음 에피소드에서는 이미 알려진 문제점을 해결하고 더 다양한 이벤트와 즐길 거리를 갖추어 더 재미있었으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PC98 Library

댓글을 달아 주세요



KBS 홈페이지에서 추석 연휴의 편성표를 보니 환태평양 화산대 불의 고리에 위치하여 오랜 세월 동안 지질활동에 의해 섬들이 파괴와 생성을 반복한 남서 태평양의 섬나라이자 대륙에서 멀리 떨어져 있어 독특한 생태계를 만들어 온 뉴질랜드의 자연 세계를 다룬 다큐멘터리로 BBC에서 2016년에 제작하고 방영하였으며 영화 쥬라기공원 시리즈, 피아노, 이벤트 호라이즌으로 유명한 뉴질랜드 영화배우인 샘 닐(Sam Neal)이 해설한 와일드 뉴질랜드(New Zealand - Earths Mythical Islands)를 2016년 9월 14일부터 9월 16일까지 밤 11시 10분에 방영한다고 합니다.



( 국내 예고 영상과 일부 영상 )

BBC의 해당 페이지와 KBS의 해당 페이지를 보니 숲 속에서 서식하는 스네어스펭귄, 하늘을 날지 못하는 거대한 앵무새인 카카포, 자기 몸의 절반에 해당하는 거대한 알을 낳는 키위, 돌고래, 바다사자 등 다양한 동식물의 모습과 인간이 데려온 외래 동물에 의해 많이 파괴된 생태계를 복원하기 위한 노력을 잘 보여주는 것 같아 꼭 봐야겠습니다.

Posted by PC98 Library

댓글을 달아 주세요



Hit-Point에서 제작한 게임으로 길고양이를 관찰하는 Mobile용 네코 아츠메(ねこあつめ).

집과 정원의 곳곳에 사료와 장난감과 안식처를 배치하고 시간이 흐르면서 찾아오는 다양한 길고양이의 모습을 관찰하고 길고양이가 보답으로 남기고 간 은멸치와 금멸치를 모아서 새로운 물건을 구매하거나 집과 정원을 확장하게 되는데, 길고양이의 귀여운 모습을 촬영하여 앨범에 보관할 수 있고 물건마다 반응하는 길고양이가 다르기에 다양한 조합으로 길고양이를 발견하는 재미가 있으며 사료를 채워두면 길고양이가 알아서 찾아오기에 게임 화면을 계속 쳐다볼 필요가 없어(물론 길고양이를 직접 관찰해야 고양이 목록에 정보가 추가되기에 희귀한 길고양이를 찾으려면 종종 확인할 필요가 있음.) 시간이 있을 때마다 즐기고 있습니다.

Posted by PC98 Library

댓글을 달아 주세요



벌브 커뮤니케이션스(Bulb Communications)에서 제작한 게임으로 이 세상의 모든 물질을 찾아야 하는 Moblie용 나만의 실험실.


( 조합과 결과 화면 )

물과 전기를 조합하면 수소와 산소라는 새로운 물질이 나타나듯이 특정 물질과 연관된 두 물질을 찾아 조합하는 방법으로(A+B=C) 새로운 물질을 계속 찾아야 하는데, 처음에는 4원소(물, 불, 흙, 공기)뿐이지만 조합을 통해 새로운 물질을 점점 찾아 목록을 하나둘 채우게 되고 제작사가 제공하는 문제에서 새로운 물질을 다 찾거나 출석 체크로 얻는 보너스를 사용해 도저히 연관성을 알 수 없는 새로운 물질을 밝혀낼 수 있으며 목록에 없는 새로운 물질을 제작사에 알리면 다음 목록에 추가되기도 합니다.


( 문제와 목록 )

게임 진행이 매우 단순하고 후반으로 갈수록 연관성이 있는 두 물질을 알아내기가 어려워지지만 새로운 물질을 점점 찾아내는 재미가 있고 현재 2천 개가 넘는 물질이 목록에 등록되어 있어 모든 물질을 찾으려면 꽤 긴 시간과 뛰어난 상상력이 필요하기에 느긋하게 즐겨야겠습니다.

Posted by PC98 Library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나만의실험실꿀잼 2017.02.01 15: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만의실험실꿀잼
    나만의실험실엄청재미있어요

  2. 해... 만드는법 2017.04.28 19: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근데.. 나만의 에서 해 어떻게 만들어야 하나요??
    해를 만드는 법을 몰라서 계속 헤매고 있어요ㅠㅠ
    아는 사람은 댓글 주세요 ㅠㅠ